아마미 온천 0

산으로 둘러싸인 다실 풍의 숙소에 있는「극락탕」은 삼림속의 치유공간.

    난카이코야선 아마미역에서 바로. 와카야마현 경계에 가까운 산간에 있는 아마미온천은 14세기 남북조 시대 초기에 시작된 것. 그 옛날, 코야 참배객들이 피로를 풀기위해 들렀다해서, 이 물을 「극락탕」이라고 불렀다고 한다. 수질은 단순방사능천(25도)으로, 만성 담낭염이나 담석증, 신경통, 위장장애 등에 효과가 있다고 한다. 이 온천은 아마미강변에 있으며, 3000평의 일본 정원이 있는 다실풍의 숙소, 난텐엔. 본관은 사카이시 오하마에 있었던 「소금탕」별관을 이축 한 것으로, 설계자는 오사카시중앙공회당 등을 설계한 메이지시대의 명건축가 다츠노 킨고씨. 현재는 국가등록유형문화재로 등록되어 있다.

    • 주소

      〒 586-0062 158 Amami, Kawachinagano-shi, Osaka
    • 찾아오시는 길

      난카이 고야 선 '아마미 역'하차, 도보 1분
    • 전화번호

      0721-68-8081 (난텐엔)
    • URL



    추천해 드립니다.